banner1
한국어


.

조회 수 1797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IE001482280_STD.jpg

2011년도에 보면 부모과 아이들과의 대화시간이 적다는 뉴스가 나왔었는데 , 그보다 지금 대한민국 부부들의 대화단절이 심각한 상태라고합니다 .

하루에만 평균 370쌍이 이혼하고 결혼은 750쌍 정도 된다고 합니다.

이혼율은 점점 높아만가는데 대화시간은 점점 줄어들어서야 되겠습니까 ㅠㅠ

물론 어른들만의 이유가 있겠지만 아무래도 제 생각에는 TV 와 멎벌이가 가장 큰 이유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어요.

MYH20131223003300038.jpg

역시나 통계 결가 역시 TV,컴퓨터,스마트폰 사용이 과반수 이상을 차지하고

늦은 귀가 , 주말근무 또한 30%를 넘네요.

우리나라 3쌍 가운데 1쌍은 하루 30분의 대화도 나누지 않는다고하며

사랑한다 , 고맙다 , 예쁘다 등 배우자에대한 애정표현이나 친찬도 매우 인색하다고합니다.

인구보건복지협회에서는 오늘 전국 기혼남녀 1002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후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50582387.jpg

좋은아침 이라는 프로그램에서는 이미 정서적 이혼을 다루기도했어요.

1 - 배우자와 하루 대화시간이 15분 이하 (생존에 관계된 대화 제외)라고 되어있는데

예를 들면 밥달라, 물좀달라 이런거겠죠 ㅎㅎ

2- 잠자리가 한달에 1회를 넘지 않는다 .

이건 연령에 따라서 또 다를 것 같아요.

3- 배우자가 집에 들어오들지 말든지 솔직히 관심없다.

관심있는 척 은 해도 실제로 큰 관심이 없는 경우가 있다고 하더라구요.

18.jpg

5- 집이 재미없다

6- 배우자에게 전화가 오면 귀찮고 짜증이 난다.

ㅠㅠㅠ 테스트 문구들이 다 안타깝고 슬프네요.. 사랑해서 결혼했을텐데 ㅠㅠ

7- 배우자가 없으면 좋겠다 . 차라리 혼자 살고 싶다.


8- 배우자 보다 정서적으로 더 친밀한 이성이 있다.

9- 이제 싸우는 것도 지쳤다 . 포기한지 오래다.

10 - 중요한 의사결정에 배우자가 배제되기도 한다.

이 중 7 개 이상이면 정서적 이혼단계라고 해요.

080319_m2_3.jpg

대화가 이루어진 시간은 주로 밥먹을 때 입니다 (58.8 %)

이어서 잠자기 전 , 주말 , 아침에 일어 났을 때 순이네요.

저희 집은 저녁마다 부모님이 같이 운동을 자주하시는데 운동하면서 대화 제일 많이 하시고

그 다음이 식사시간, 드라마보는 시간 (드라마보면서 이야기 흐름에대한 이야기하심 ㅋㅋ),

아침에 출근 준비하면서도 대화하시는 것 같아요.

대화주제의 대부분은 자녀의 건강과 교육에 관한 내용이라고하네요.

20131223105802185.jpg

배우자에게 칭찬하는 부부가 많지도않지만 칭찬을 할 땐 가끔기분좋을때(50.4%)가 가장 많았고

거의안하거나 해본 적 없다는 답변들 도 있었습니다.

안타까운건 50대, 60대 부부들은칭찬을 거의하지않는다 가 50% , 61.9% 이네요 .

흑 너무 안타까워요.

부모님들이 자녀외에도 자신들에대한 대화를 많이 하면 좋겠어요.

그럼 자연스럽게자녀들도 행복해질테고 , 집이 좋아질거에요 : )


※누구든지 정보통신망을 통해서 음란한 부호·문언·음향·화상 또는 영상을 배포·판매·임대하거나 공공연하게 전시하는 등의 방법으로 유통한 자는 처벌을 받을수 있습니다.
※아동·청소년이용음란물(아동포르노)을 제작·배포·소지한 자는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타인이 촬영/창작/제작한 사진이나 이미지 또는 문구 등을 무단으로 복제하여 게재하거나 허가 없이 링크를 무단으로 사용하는 경우 저작권 침해에 해당합니다.



  • ?
    딱다구리 2013.12.23 14:53
    좋은 정보입니다.
  • ?
    dmswls92 2013.12.23 15:06
    네 좋은 정보인 것 같아 글 여러개 읽어보고 적어봤어요 , 감사합니다 ^^^^^^ ㅎㅎ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0 늘어만 가는 빨대족 . file dmswls92 2014.05.18 5985
49 최원영♥심이영 열애!! 드라마에서 실제 연인으로 발전한 커플~ file 2014.05.17 2156
48 맥컬리컬킨 근황!나홀로집에~돌아와케빈!! file sexy가이 2014.05.17 2889
47 응사 마지막대사 성나정의남편!정우! file sexy가이 2014.05.17 16509
46 산타클로스! 크리스마스의 단짝친구이져~ file 아해 2014.05.17 3207
45 내일이 크리스마스인데~ 트리 기원도 모르면 안되죠!! file 아해 2014.05.17 1610
44 직장인 새해소망은 이직. file dmswls92 2014.05.17 2447
43 죽기전 가장 많이 하는 후회 TOP 5 file erikoh 2014.05.16 2294
42 남녀가 생각하는 미인 file dmswls92 2014.05.16 3131
» 대한민국 부부들의 평균 대화시간은 ? 2 file dmswls92 2014.05.16 1797
40 세계 8대 굴욕 사건 file dmswls92 2014.05.14 1377
39 응답하라 1994로 보는 그 당시 최고의 인기스타들 file 수푸 2014.05.10 1682
38 의료민영화란 무엇인가 1 file writer777 2014.05.09 1496
37 호빗-스마우그의 폐허! 어머 얘! 너 그렇게 재밌어도 되는거니이이이~? file 아해 2014.05.08 2758
36 올 해 최다관객수를 동원한 작품들 file 수푸 2014.05.08 1158
35 북미판 양념감자 file 수푸 2014.05.07 2712
34 러시아 황제들이 살던, 박물관 file 수푸 2014.05.07 1526
33 동화에 나오는 궁전같은 예르미타시 박물관 file 수푸 2014.05.07 2634
32 전세계 수많은 여성들이 꿈꾸는 향수 file 수푸 2014.05.07 4248
31 일본의 집 file 수푸 2014.05.07 11067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 16 Next
/ 16
.
2014 info.pipa.co.kr - All Rights Reserved.
사업자등록번호: 617-81-73616 | 대표이사 : 최용창 | 정보관리책임자 : 박찬웅 webmaster@pipa.co.kr
Tel)051-628-7728 본사 : 부산시 해운대구 우동 1470 에이스하이테크21 702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