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벚꽃 축제 기간 안정적 통화 서비스 제공 나선다

by 카스맨 posted Apr 04,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006051011472408780_52055300.jpg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벚꽃 축제 기간 고객들의 안정적인 통신 서비스 제공을 위해 12일까지 ‘특별 소통 대책’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SK텔레콤은 해당 기간 ‘특별 소통 상황실’을 운영하고 전국적으로 약 700명을 투입한다. 또한 SK텔레콤은 △기지국 용량 증설 △이동 기지국 배치 등을 통해 이동통신 서비스 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진해 군항제 및 여의도 봄꽃 축제 등 봄맞이 꽃 축제가 열리는 지역에 최대 60만명의 인파가 운집될 것으로 예상하고 축제 지역을 중심으로 기지국 용량 증설 및 점검을 완료했다.

SK텔레콤은 진해군항제가 열리는 경남 창원시 진해 인근에 LTE 기지국 용량을 30% 증설하였으며 이동기지국도 2대 배치했다. 봄꽃 축제가 열리는 서울 여의도 일대에도 LTE 기지국 용량을 80% 증설하고 이동기지국 2대도 준비했다.

이 외에도 제주 유채꽃 축제, 경주 벚꽃 축제, 신안 튤립 축제 등 봄맞이 행사가 열리는 지역에 기지국 용량 증설과 품질 점검을 마무리했다.

한편 SK텔레콤은 진해 군항제 등 주요 축제 장소에 ‘찾아가는 고객행복 서비스’ 부스를 설치하고 축제 기간 방문하는 고객에게 무료 충전·휴대폰 간편 수리·액정필름 교체·사진 인화 서비스 혜택을 제공한다.


※누구든지 정보통신망을 통해서 음란한 부호·문언·음향·화상 또는 영상을 배포·판매·임대하거나 공공연하게 전시하는 등의 방법으로 유통한 자는 처벌을 받을수 있습니다.
※아동·청소년이용음란물(아동포르노)을 제작·배포·소지한 자는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타인이 촬영/창작/제작한 사진이나 이미지 또는 문구 등을 무단으로 복제하여 게재하거나 허가 없이 링크를 무단으로 사용하는 경우 저작권 침해에 해당합니다.




Articles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