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룸, 1인 리클라이너 소파 ‘볼케’ 출시

by 카스맨 posted Jun 23, 2017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일룸, 1인 리클라이너 소파 ‘볼케’ 출시

일룸, 사용자 체형에 맞춘 최상의 편안함 제공하는 1인 리클라이너 선보여
미국 레깃 앤 플랫의 투 모터 시스템 적용… 등받이와 발받침 각도 독립적 조절 가능
각도와 높이 조절 가능한 헤드레스트가 척추에 부담 없이 신체를 완벽히 지지


1860722180.jpg EXIF Viewer사진 크기480x317




퍼시스그룹의 생활가구 전문 브랜드 일룸이 편안한 착좌감과 고급스러운 디자인은 기본, 효율적인 공간 활용성까지 겸비한 1인 리클라이너 소파 ‘볼케’를 출시했다.

독일어로 ‘구름’이라는 의미의 ‘볼케’는 세계적인 리클라이너 하드웨어 전문 미국 레깃 앤 플랫(Leggett&Platt)의 투 모터 시스템(2-motors system)을 적용, 4개의 작동 버튼으로 등받이와 발받침의 각도를 독립적으로 조절할 수 있다. 최대 130도까지 각도 조절이 가능한 리클라이닝 기능으로 사용자에게 마치 구름 위에 앉는 듯한 최적화된 편안함을 선사한다.

일룸에서 직접 디자인하고 자체 제조한 ‘볼케’는 기존 리클라이너 대비 컴팩트하고 슬림하면서도 동양인 체형에 꼭 맞는 사이즈로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헤드레스트는 앉은키에 맞게 높이를 조절할 수 있으며 자세에 따라 각도 조절이 가능하다. 척추에 부담을 주지 않고 신체를 완벽히 지지함으로써 어떤 자세에서도 편안하게 정면을 응시할 수 있도록 디자인됐다.

또한 좌·우측으로 각각 150도씩 회전이 가능하도록 설계된 ‘리미트 기능’은 리클라이너가 한 방향으로만 회전할 경우 전선이 말리는 현상을 방지해 사용자가 더욱 편리하고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다. 제품을 작동하지 않는 경우 발받침이 안쪽으로 말려 공간의 낭비를 줄여주고, 넓은 하부 공간으로 청소하기 용이한 것도 장점이다.

테라코타, 머스타드, 카멜, 데님, 파우더 등 5가지로 구성된 ‘볼케’의 색상은 글로벌 트렌드 전문 기업 ‘넬리로디(Nelly Rodi)’와의 협업을 통해 선정된 것으로 한국 가정에서 많이 사용되는 우드계열 가구들과 조화롭게 어우러져 어떤 공간에 두어도 감각적인 연출이 가능하다. 또한 ‘볼케’는 거실에서는 휴식을 돕는 소파 대용으로 서재에서는 업무나 독서 등 취미활동을 편하게 할 수 있도록 돕는 의자로, 침실에서는 휴식은 물론 수유 의자로도 사용 가능해 공간과 목적에 따라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일룸 브랜드는 최근 소비수준의 상승과 더불어 집을 휴식의 공간으로 여기는 소비자가 증가하면서 사용자의 체형에 최적화된 편안함을 제공하는 리클라이너에 대한 니즈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일룸은 고가의 수입제품 및 저가의 중국산 제품으로 양분된 리클라이너 시장에서 합리적인 가격의 고품질 제품으로 소비자의 휴식의 질을 높이는데 일조하고자 자체 디자인·제조한 1인 리클라이너 ‘볼케’를 선보이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일룸 ‘볼케’ 소비자가는 모든 면에 천연 가죽을 적용한 제품은 2백45만원, 천연 가죽과 인조 가죽을 혼용한 제품은 1백95만원으로 전국 일룸 대리점, 일룸 쇼핑몰을 통해 구입할 수 있다.


※누구든지 정보통신망을 통해서 음란한 부호·문언·음향·화상 또는 영상을 배포·판매·임대하거나 공공연하게 전시하는 등의 방법으로 유통한 자는 처벌을 받을수 있습니다.
※아동·청소년이용음란물(아동포르노)을 제작·배포·소지한 자는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타인이 촬영/창작/제작한 사진이나 이미지 또는 문구 등을 무단으로 복제하여 게재하거나 허가 없이 링크를 무단으로 사용하는 경우 저작권 침해에 해당합니다.




Articles

1 2 3 4